‘동점골’ 김민우 “선수들이 개선할 점 많다는 걸 안다” [엠스플뉴스]
by 운영자 | Date 2020-06-16 14:05:21 hit 256

0748353cbdc53e5d37011d3ed1c2a047_1592283946_2058.jpg

<사진: 엠스플뉴스>

 

 

중앙 수비수 사이 공간을 공략한 절묘한 침투와 군더더기 없는 깔끔한 마무리. 김민우가 올 시즌 첫 골을 터뜨리며 패배 위기에 빠진 팀을 구했다.
 
수원 삼성은 6월 13일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K리그1 6라운드 강원 FC전에서 2-2 무승부를 기록했다. 
 
수원은 전반 8분 만에 술래이만 크르피치(보스니아-헤르체고비나)가 선제골을 터뜨리며 앞서갔지만 김경중, 고무열에게 연속골을 내주며 1-2로 끌려갔다. 슈팅 수(4-9), 볼 점유율(35-65) 등 강원의 분위기가 이어졌다. 
 
후반 38분 수원 왼쪽 윙백 김민우가 해결사로 나섰다. 문전으로 파고든 김민우가 고승범의 침투 패스를 잡았다. 곧바로 침착한 마무리 능력을 보이며 강원 골망을 출렁였다. 
 
수원은 이후 강원의 총공세를 실점 없이 막아내며 무승부로 경기를 마쳤다. 

(생략)

.
.
.

기사원본보기